저는 오른쪽 귀가 난청으로 청력손실과 이명을 달고 살고 있습니다. 치료도 늦어졌고 어렸을 때부터 그래왔기 때문에 그냥 적응하고 살려 합니다.

 

근데 제가 고3이라 요즘 이어폰으로 인강을 듣는 시간이 많아졌는데요. 한 쪽 귀로만 이어폰을 통해 듣는데 아침에 일어났더니 산 정상에 간 것처럼 귀가 꽉 막힌 느낌이 들고 귀에서는 벌레가 날아다니는 것처럼 웅웅거리는 소리가 들렸습니다.

 

근처 이비인후과 가서 검사를 했는데 청력은 떨어지진 않은 상태고 앞으론 이어폰이나 시끄러운 곳 가지 말라고 하시며 별말 없으셨습니다.

1주쯤 지났는데 아직도 귀에서 가끔 벌레 웅웅대는 소리나 말소리를 들을 때 기계음처럼 울려서 들립니다. 아직 과학적으로 발전이 안되서 방법이 없는 건가요? 이대로 살아야 하는 건가요? 시골에 살다보니 서울로 다시 병원가기가 힘들어서 질문 드립니다.

아 난청이 있는 오른쪽이 아니라 잘 들리는 왼쪽에서 소리가 납니다.

 

<출처 : 김형재의 청능재활 블로그 방명록 2015322>

 

 

 

안녕하세요

청능사(audiologist) 김형재입니다.

학업에 열중해야 하는 시기에 난청과 이명으로 불편한 과정에도 학업에 열의를 띄고 있는 질문주신 고3 수험생 학생께 격려를 보냅니다. 먼저 질문을 요약하면 우측 귀의 경우 어렸을 때부터 장기간 난청과 이명을 앓고 있는 상태인 경우에도 왜 보청기를 착용하지 않고 장기간 생활하였는지, 심층적인 소견을 드리기 위해서는 현재 좌우 청력정도를 정확하게 알아야 될 것 같습니다. 그러나 요점을 간단히 말씀드리면 편측성 난청의 불편을 개선하기 위해서는 근본적으로 양이 청취를 해야 하므로 우측 귀의 경우 보청기의 사용이 적극 고려됩니다.

 

[연관글]

편측성 난청 1강 편측성한쪽 귀 난청 개념과 불편사항 4가지
편측성 난청 2강 두영효과(head-shadow-effect) 실험

또 인강을 이어폰을 사용하여 한 쪽 귀로 청취한다고 하셨는데 이는 적어주신 질문 글을 유추해봤을 때, 청력손실이 있는 우측 귀가 아닌 좌측 귀로 인강을 시청하셨을 거라 예상됩니다. 이어폰에 의한 청취와 소음성 난청에 관련된 부분은 앞선 포스팅에서 언급한 바 있는 부분이므로 링크를 남겨드릴 테니 꼭 참고하시길 바랍니다.

 

[연관글]

이어폰에 의한 MP3음악 청취의 소음성 난청 유발 가능성에 대한 소견

이어폰(earphone)으로 인한 청소년의 소음성난청 위험성 연구


현재 동네의 이비인후과의원을 방문 후
1주일이 지난 시점에서도 좌측 귀의 이충만감(꽉찬 느낌)이나 이명(귀 울림)이 지속되고 있고, 여러 가지 이유로 학생이 희망하는 서울의 큰 병원을 가기가 어렵다면 가까운 동네의 청각() 전문 이비인후과 전문의가 있는 이비인후과의원을 방문하셔서 정확한 검사와 치료를 하루 빨리 (조속히)’받으시기를 추천 드립니다.

 

 

 

 

 

 

 

 

[연관글]

카톡 청각학 돌발성 난청 예측 가능한 4가지 요소 단기간 발병 음향외상 4060대 편측성
국내 돌발성난청 Sudden Sensorineural Hearing Loss 환자 진료지침
갑작스런 돌발성난청 또는 소음성난청 초응급 이비인후과 치료가 우선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 3 4 5 ··· 16 

글 보관함

카운터

Total : 2,009,739 / Today : 69 / Yesterday : 89
get rssti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