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클라리넷 연주] 한림대학원대학교(사회복지대학원 및 국제대학원대학교) 청각학과 총동문회

 

1. 행 사 : 한림대학원대학교 청각학과 총동문회

 

2. 장 소 : 쿠캔비어 (서울 대치동 선릉역 1번출구)

 

3. 일 시 : 1213일 금요일 저녁 7~10

 

4. 연주곡 : 그 겨울의 찻집(조용필), 난 아직 모르잖아요 (이문세), 추풍령 (남상규)

 

5. 연주 소감

 

1) 쿠캔비어 음향시스템을 이용하지 아니하고 자체 음향 시스템을 챙겨간 것은 잘한 듯함.

장비 설치 및 평가는 30분 정도 소요되었음. 1절씩 리허설 완료함.

 

2) 누군가가 음향장비를 건들여 첫 곡에서 반주기 음악을 너무 작게 한 것은 아쉬웠음.

반주기 모니터링 헤드폰소리로 인해 관객에게 전달되는 스피커의 음량을 파악하기 어려웠음.

반주기와 연주마이크 음의 적절 크기를 표시할 마킹(marking) 필요함.

 

3) 행사진행 후배(MC)들과의 호흡이 중요함을 느낌.

마우스피스가 말라있어 진행상의 순서를 피드백 미리 받아두는 것이 중요함.

 

4) 연주를 8시 전후로 예상하여 금식을 하였는데, 예정 시간을 훨씬 넘겨 9시경 연주함.

이 경우라면 미리 충분한 저녁식사를 하는 것이 연주 컨디션에 도움이 될 것으로 판단됨.

 

5) 60여명의 동문께서 많이 시끄러울 것으로 예상하였는데 의외로 아주 조용히 경청하심.

반주기 음을 듣기엔 무리는 없었음.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 172 173 174 175 176 177 178 179 180 ··· 1257 

글 보관함

카운터

Total : 2,001,592 / Today : 6 / Yesterday : 47
get rssti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