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구전색

청각 용어사전 2008. 3. 7. 18:15

외이도의 분비선에서 나오는 분비물은 외이도의 습도와 청결을 유지하는 기능을 한다. 보통은 소량이 분비되어 문제가 되지 않으나 어떠한 원인에 의해 이구전색이 되면 이충만감과 통증 및 난청을 유발하기도 한다. 귀지 제거를 위해 손이나 면봉을 사용하면 오히려 귀지를 더 안으로 밀어넣게 되어 이구전색이 일어난다. 염증 등에 의하여 분비량이 많아져서 발생하기도 한다. 귀지를 용해하는 용액을 4-10일 정도 귀에 넣으면 쉽게 녹는다. 귀지가 계속 남아 있는 경우는 의사의 진찰을 받아야 한다. 현미경이나 이경을 사용하여 눈으로 보면서 흡인기를 이용해 제거하거나 주사기를 사용하여 씻어낸다. 간혹 치료 후 재발하기도 한다.

<김형재의 청능재활 블로그 : 스타키보청기 분당-용인 난청센터, 031-719-8119>


'청각 용어사전' 카테고리의 다른 글

고막천공  (0) 2008.03.07
중이염  (0) 2008.03.07
이구전색  (0) 2008.03.07
외이도염  (0) 2008.03.07
외이손상  (0) 2008.03.07
감각신경성 난청 (Sensoryneural Hearing Loss)  (0) 2008.03.07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 8 9 10 11 12 13 14 15 16 ··· 20 

글 보관함

카운터

Total : 1,994,591 / Today : 21 / Yesterday : 85
get rsstistory!